아이디

비밀번호

   
 산모교실

건강하게 회복돼야 잘 된 산후조리
 

  건강하게 회복돼야 잘 된 산후조리

 건강과 아름다움이 함께 회복돼야 잘 된 산후조리

 최근 산모들은 산후조리와 함께 산후 미용치료에 대한 관심이 높다, 전통적인 산후조리는 삼칠일 동안 안정을 취하며 느슨해진 오장육부를 회복하고, 산후풍을 예방하는 것이 목적이었지만, 최근에는 산후조리를 통해 건강과 미를 동시에 얻고자 하는 추세로 변하고 있는 것이다.

그렇다면, 산후 조리와 산후미용치료는 어떻게 해야 올바를까? 출산 후 6주 동안은 분만 시 소진된 기혈을 보충하고, 느슨해진 골반과 온몸의 뼈마디, 오장육부를 임신 전 상태로 회복하는 건강회복의 시기다. 이 시기의 조리가 산모의 평생건강을 좌우한다 해도 과언이 아니므로 충분한 휴식과 관리가 중요하며, 필요하면 산후풍, 산후부종, 산후변비, 산후관절통, 산후어혈정체, 산후골반틀림과 연계된 치료도 가능하다.

 산후에는 직접적인 다이어트를 위한 생활법보다는 몸을 임신 전 상태로 회복시킨다는 정도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출산 직후 지나친 다이어트는 오히려 몸에 이상을 일으켜 체중감소에 지장을 줄 수 있다. 단백질과 무기질, 비타민 등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하면서, 체중이 아닌 체지방 위주의 감량을 시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출산 후 6개월 내 출산 전 체중으로 돌아가는 것이 중요하며, 산후 비만이 심한 경우나 빨리 직장에 복귀해야할 경우엔 출산 후 7주차부터, 모유수유 중인 경우는 4개월 후부터 비만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임신튼살은 주로 임신 말기에 급격한 체중증가 및 복부팽창으로 인해 발생하게 되는데, 질병은 아니지만 한번 발생하게 되면 영구적으로 지속해, 심리적 위축 및 일상생활에 장애요인이 될 수 있다. 따라서 초기단계의 붉은 선이 흰색 선조로 변하기 전 붉은색 선조가 있을 때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예후가 좋으며, 출산 7주 이후면 치료를 시작할 수 있다.

 산후 탈모는 아이를 낳고 3∼4개월 정도 지난 뒤에 머리가 빠지기 시작하는 것이 특징으로 출산 후에 심신이 회복되면 머리숱도 정상을 되찾게 된다. 그러나 산후조리를 제대로 하지 않았거나 출산 후에도 계속되는 육아부담, 직업을 가진 여성인 경우 업무 스트레스로 인해 6개월에서 1년이 지나도록 머리숱이 적어진 채로 머리가 계속 빠지거나 머리카락이 가늘어진 상태로 있다면 산후 탈모를 의심해볼 수 있으므로 전문가의 진단과 치료가 반드시 필요하다.

 최근 산후조리는 산모의 기력회복뿐만 아니라 미용치료까지 포함하는 광범위한 산후조리로 변화하고 있으며, 본원에 오는 산모들도 산후조리 및 산후미용치료에 상당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산후미용치료는 충분한 산후조리로 몸의 장기가 제자리를 찾은 후 시작해야 부작용이 없다는 것을 명심하고, 산욕기를 지나 산후 7주부터 집중적인 미용치료와 체계적인 다이어트 계획을 세우는 것이 바람직하다.

류수민 가로세로한의원(일산점) 원장
   

사임당소개   l   이용약관   l   관리사교육    l   FAQ   l   개인정보처리방침   l   회원가입   l   공지사항   l   원장님페이지

회사명:(주)사임당홈케어 /대표:김계화.현순철 / 주소:인천 부평구 마장로 35 사임당빌딩
TEL:02-406-4700 / FAX:0303-0952-4700 / 사업자등록번호:333-81-00229
인가번호 : 제2016-3530177-14-5-00016호 / 통신판매 : 제 2016-인천부평-1315호